가슴
원데이가슴성형
모티바가슴성형
벨라젤마이크로
인스파이라
세빈 인테그리티
멘토 엑스트라
마마(MAMA)가슴성형
유두성형
가슴재수술
안면윤곽
원데이사각턱성형
포인트턱끝성형
밀착 광대축소
퀵보형물 윤곽성형
쌍꺼풀수술
눈매교정
트임성형
눈밑지방재배치
중년 눈성형
눈재수술
나나코성형
3D-CT코성형
자가조직코수술
코끝성형술
유형별코수술
콧볼축소
코재수술
체형
맥시멈지방흡입
44지방흡입
마마복부성형
지방
나나PRP지방이식
셀바이셀지방이식
리프팅
비절개 리프팅
절개 리프팅
남자
무쌍눈성형
엣지라인코성형
아이돌윤곽성형
실비 여유증
쁘띠
필러
실리프팅
스컬트라
물광주사
윤곽주사
볼라이트
피부과
슈링크리프팅
에어젯리프팅
화이트닝프로그램
모공/흉터프로그램
전체메뉴닫기

menu

quick_arrow

온라인 상담close

분류 제목 날짜
기타 풀페이스 스마스 리프팅 답변중
가슴 가슴확대수술 답변완료
하안검 수술 답변완료
기타 눈 과 쁘띠 답변완료
문의 답변완료
쁘띠 채움필러 답변완료
가슴 가슴 처짐 답변완료
쌍꺼풀수술 답변완료
문의 답변완료

온라인상담 글쓰기 온라인상담 리스트 보기

quick_arrow

카카오톡 상담close

quick_arrow

실시간 수술 비용 상담close

quick_arrow

빠른 문자예약close

quick_arrow

온라인예약close

quick_arrow

오시는 길close

상담 & 예약

02-544-0601

LOCATION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동 165-8
HM타워 3~6층, 13층

카카오맵 길찾기 바로가기 진료시간 및 병원안내
닫기

온라인상담

close
분류 제목 날짜
기타 풀페이스 스마스 리프팅 답변중
가슴 가슴확대수술 답변완료
하안검 수술 답변완료
기타 눈 과 쁘띠 답변완료
문의 답변완료
쁘띠 채움필러 답변완료
가슴 가슴 처짐 답변완료
쌍꺼풀수술 답변완료
문의 답변완료

온라인상담 글쓰기 온라인상담 리스트 보기

  • 온라인상담온라인상담
  • 카톡상담카톡상담
  • 비용상담비용상담
  • 문자예약문자예약
  • 온라인예약온라인예약
  • 오시는 길오시는 길

병원소개

NANA PLASTIC SURGERY

미디어&뉴스

나나성형외과의 언론보도와 방송매체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게시글 검색
[메디컬리포트_칼럼]눈재수술, 원인과...
나나성형외과
2019-05-20 13:51:42

 

[칼럼]눈재수술, 원인과 개인 특성 고려해 진행해야

 

 

양진영 기자 2019-05-13

 


 

쌍커풀 수술이 보편화되면서 재수술로 병원을 찾는 이들 마찬가지로 증가했다. 하지만 무턱대고 눈성형잘하는병원, 쌍수잘하는곳을 찾기 보다는 쌍꺼풀수술 재수술의 원인과 개인의 특성을 고려하여 진행하는 것이 필수다.

쌍꺼풀 재수술 시 개인의 흉터, 유착 정도, 남은 피부까지 고려하여 적합한 수술법을 선택해야 한다. 첫 수술의 실패 원인을 명확하게 파악해야 2차 코재수술을 방지해야 효과적이고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먼저 눈재수술을 시행하는 경우는 다음과 같다. 대표적인 원인으로는 쌍꺼풀 비대칭이 있다. 보통 쌍꺼풀 한쪽이 풀리게 된 경우가 많다. 눈 지방을 제거하지 않고 수술한 경우 이러한 현상이 발생한다. 이때 근육의 조직을 풀고 흉터를 고르게 한 뒤, 필요한 경우 눈매교정을 통해 대칭을 맞춘다. 

또 눈 지방이 많은 눈일 경우 매몰법으로 쌍꺼풀 수술을 받았을 경우, 쌍꺼풀 선이 점점 내려오면서 풀리게 된 경우다. 이러한 경우 재수술 시 근육의 밑 지방을 제거해 재발하지 않도록 고정한다.

마지막으로는 수술 후 절개 자국이 사라지지 않고 시간이 지나도 남아 있게 되는 경우다. 눈꺼풀의 피부 여유가 있다면 흉터가 심한 부분을 제거한 다음, 봉합 해야한다. 여유가 없을 경우 유착된 근육과 조직을 푼 뒤 흉터를 고르게 하고 쌍꺼풀 선이 접히도록 재수술한다. 

만족스럽지 않은 쌍꺼풀 수술로 재수술을 결정하게 하는 다양한 사례의 경우 개인에게 맞는 맞춤형 수술법이 필요하다. 따라서 신중한 병원 선택을 통해 눈재수술을 시행하기 적합한 시기 체크하여 수술을 진행하도록 해야 한다. 

도움말: 나나성형외과 김형준 원장 

 

http://medicalreport.kr/news/view/125106